화성시, 전국 최초 시각장애인 축구팀 창단

전맹부 5인제, 시각장애인 필드 선수 4명과 비장애인 골키퍼 1명 구성
선수단 전원이 현 시각장애인 축구 국가대표로 향후 4명의 선수 영입

김용운 | 기사입력 2023/11/10 [18:00]

화성시, 전국 최초 시각장애인 축구팀 창단

전맹부 5인제, 시각장애인 필드 선수 4명과 비장애인 골키퍼 1명 구성
선수단 전원이 현 시각장애인 축구 국가대표로 향후 4명의 선수 영입

김용운 | 입력 : 2023/11/10 [18:00]

▲ 화성시가 10일 화성종합경기타운에서 시각장애인 축구팀 창단식을 개최하고 정명근(가운데) 화성시장을 비롯한 축구선수들이 파이팅을 하고 있다.

 

화성시가 10일 화성종합경기타운에서 축구 국가대표로 구성된 화성시 시각장애인 축구팀창단식을 개최했다. 전국 지방자치단체 최초로 직장운동경기부에 시각장애인 축구팀을 창단한 것이다.

 

이번 창단으로 화성시는 인구 100만 대도시의 위상에 맞춰 장애인들이 스포츠를 통해 꿈과 희망을 펼치고, 사회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해 장애인 체육 저변 확대에 앞장서게 됐다.

 

화성시 시각장애인 축구팀은 전맹부 5인제 시각장애인 축구팀으로 시각장애인 필드 선수 4명과 비장애인 골키퍼 1명으로 구성된다. 필드 선수들은 안대를 착용해 동일한 조건에서 소리에 의존해 경기를 치르게 된다.

 

선수단은 이지니 감독을 필두로 코치 1명과 선수 4명 등 총 6명으로 출범한다. 선수단 전원이 현 시각장애인 축구 국가대표로 막강한 실력을 자랑한다. 시는 향후 4명의 선수를 더 영입해 팀의 경기력을 향상시켜나갈 계획이다.

 

화성시 시각장애인 축구팀은 대한장애인체육회와 경기도장애인체육회가 주관한 2023년도 장애인 직장운동경기부 창단 지원 공모에 선정된 바 있다. 향후 4년간 61,000만 원의 지원금을 받게 된다.

 

정명근 화성시장은 전국 최초 시각장애인 축구팀 창단을 통해 장애인 엘리트 체육 발전에 큰 이정표를 남기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스포츠 경기에 참여하면서 서로의 역량을 키워나갈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을 이어가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창단식에는 정명근 화성시장을 비롯한 김경희 화성시의장, 시의원, 대한장애인체육회 회장과 장애인 체육 관계자 등 100여 명이 참석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