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종합청렴도 1등급 달성

경기도 내 1위, 전국 3위 등 지난해 2등급에서 혁신적 변화
각종 부패사건 감점 적용 화성시 부패사건 없어 높은 점수 획득

한철수 | 기사입력 2019/12/10 [21:18]

화성시, 종합청렴도 1등급 달성

경기도 내 1위, 전국 3위 등 지난해 2등급에서 혁신적 변화
각종 부패사건 감점 적용 화성시 부패사건 없어 높은 점수 획득

한철수 | 입력 : 2019/12/10 [21:18]

▲ 화성시청 전경    

 

화성시가 국민권익위원회에서 실시한 ‘2019년도 공공기관 청렴도 평가에서 종합청렴도 1등급을 달성했다.

 

전국 609개 공공기관 중 경기도 내에서 1, 전국 3위로 지난해 2등급(전국 28)에 비해 혁신적인 기록이다.

 

이번 평가는 외부청렴도와 내부청렴도를 더하고 금품수수, 공금 횡령 등 각종 부패사건 발생 시 감점이 적용되는데, 화성시의 경우 부패사건이 없어 높은 점수를 획득했다.

 

시는 민선 7기 시작과 함께 금품, 향응, 편의 수수 등 부패 행위 무관용 원칙을 천명함으로써 공직자 부패행위를 사전에 차단시키고 청렴문화가 자리 잡은 결과라고 분석했다.

 

또한 그동안 기관장 주재 청렴 추진사항 간부회의 개최와 1부서1 청렴실천과제 시행, 허가·반려민원 사전 설명제, 전 부서 대상 청렴활동 평가, 공무원행동강령학습시스템 운영 등 조직문화 개선 노력이 뒷받침 됐다는 평이다.

 

서철모 시장은 청렴도 1위는 시민과 공직자 모두가 노력한 결실이라며, “현재의 성과에 만족하지 않고 청렴도 1등급을 유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