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탄도시철도 동력 가동…전문가 자문단 위촉

트램정책과 설계, 건설, 운영, 차량제작분야 민간 전문가 등 총 14명 구성
동탄도시철도 건설 및 운영, 트램 관련 전문 기술에 대한 자문 등을 담당

유상수 | 기사입력 2019/12/22 [14:37]

동탄도시철도 동력 가동…전문가 자문단 위촉

트램정책과 설계, 건설, 운영, 차량제작분야 민간 전문가 등 총 14명 구성
동탄도시철도 건설 및 운영, 트램 관련 전문 기술에 대한 자문 등을 담당

유상수 | 입력 : 2019/12/22 [14:37]

▲ 20일 모두누림센터에서 전문가 자문단 위촉식 및 자문회의를 개최하고 서철모(오른쪽 다섯 번째) 화성시장과 자문단이 파이팅을 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화성시가 본격적인 동탄도시철도(트램) 사업 추진에 대비해 관련 전문가 자문단을 위촉했다.

 

시는 20일 모두누림센터에서 전문가 자문단 위촉식 및 자문회의를 개최하고 사업 추진 경위 및 방향을 소개, 앞으로의 운영방안을 논의했다.

 

전문가 자문단은 관련 부서 공직자와 공공기관 및 연구원을 비롯해 트램정책과 설계, 건설, 운영, 차량제작분야 민간 전문가 등 총 14명으로 구성됐다.

 

이들은 동탄도시철도 건설 및 운영, 트램 관련 전문 기술에 대한 자문 등을 담당함으로써 동탄신도시 내 교통서비스의 획기적인 변화를 이끌 예정이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우리시 특성에 꼭 맞는 도시철도가 조성될 수 있도록 자문단의 활약을 기대한다, “부족한 광역교통기능을 확보하고 시민들의 발이 되어줄 트램이 조속히 시행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동탄도시철도는 9,967억 원을 투입해 반월~오산(14.82), 병점역~동탄2신도시(17.53), 2개노선 총연장 32.35에 걸쳐 노면전차(트램)를 건설하는 사업이다.

 

2020년 노선별 기본계획 수립, 타당성조사 및 투자심사가 예정돼 있으며, 이후 기본설계, 실시설계를 포함한 사업계획 수립 등의 절차가 진행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