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매향리평화기념관 MI 공공브랜딩 부문 본상 수상

독일 ‘iF(International Forum) 디자인 어워드 2024’에서 수상
MI…과거 미 공군 사격연습장의 보이지 않는 폭력 ‘소음’ 시각화
또 현재에서 미래로 나아가는 생명 심장 소리의 파동으로 형상화

박종강 | 기사입력 2024/03/13 [16:15]

화성시 매향리평화기념관 MI 공공브랜딩 부문 본상 수상

독일 ‘iF(International Forum) 디자인 어워드 2024’에서 수상
MI…과거 미 공군 사격연습장의 보이지 않는 폭력 ‘소음’ 시각화
또 현재에서 미래로 나아가는 생명 심장 소리의 파동으로 형상화

박종강 | 입력 : 2024/03/13 [16:15]

▲ 일 ‘iF(International Forum) 디자인 어워드 2024’ 커뮤니케이션 공공브랜딩 부문에서 본상(Winner)을 수상한 화성시 매향리평화기념관 MI(Museum Identity) 모습

 

오는 8월 개관을 앞둔 화성시 매향리평화기념관 MI(Museum Identity)가 독일 ‘iF(International Forum) 디자인 어워드 2024’ 커뮤니케이션 공공브랜딩 부문에서 본상(Winner)을 수상했다.

 

매향리평화기념관 MI는 과거 미 공군 사격연습장에서 발생했던 소음이라는 보이지 않는 폭력과 주민들의 고통을 시각적으로 재해석했다. 현재에서 미래로 나아가는 생명을 상징하는 심장 소리의 파동으로 형상화하고 있다.

 

아울러 세계적인 건축가 마리오 보타가 설계한 매향리평화기념관 및 구조물의 건축적 어휘와 조화를 이룰 수 있도록 Maehyangri(매향리)·Museum(박물관)·Memorial(기념비)‘M’을 중의적으로 표현하고 있다.

 

특히 ‘M’을 파동 형태로 연속적으로 잇고 확장함으로써 다양한 어조와 맥락을 전달할 수 있는 응용디자인 방식으로 디자인됐다.

 

시는 MI를 기념관의 공간디자인과 기념물 등에 적용하고 홍보물 등에 적극 활용해 기념관의 비전과 가치를 시민들이 자연스럽게 접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정명근 화성시장은 평화는 어느 한 지역의 과거의 문제가 아니라 전 세계적으로 당면한 문제라며 이번 수상을 통해 우리가 일상에서 누리는 평화의 가치를 되새기고 매향리의 역사가 잊고 싶은 역사가 아닌 미래를 향한 나침반이 될 수 있도록 기념관을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iF 디자인 어워드1953년부터 독일 인터내셔널 포럼 주관으로 개최되는 국제 디자인 공모전으로, 세계 3대 디자인 어워드 중 하나로 꼽힌다. 올해는 각국 전문가 132명으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이 72개국 약 11,000개의 출품작을 제품·서비스 디자인·커뮤니케이션 등 총 9개 부문별로 평가해 수상작을 선정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